교보생명, 소외계층 대학생의 ‘희망’ 되다

보육원, 저소득층 대학생에 ‘희망다솜장학금’ 16년째

희망다솜캠프, 커뮤니티 통해 정서적 지원도...


지난 8월 24일, 경기도 포천 아침햇살수련원에 꿈을 향해 희망찬 발걸음을 내딛는 대학생들이 한자리에 모였습니다. 교보생명이 보육원, 저소득층 가정 새내기 대학생 20명을 포함, 총 80여 명에게 ‘교보생명 희망다솜장학금’을 전달하기 위해 마련한 자리였죠.


교보생명은 교보교육재단과 함께 지난 2003년부터 소외계층 청소년들이 미래를 향한 꿈을 펼칠 수 있도록 희망다솜장학금을 전달하고 있습니다. 매년 대학 신입생 20여 명을 선발해 졸업할 때까지 학자금을 지원하고, 성적이 우수한 학생에게는 별도의 성적우수장학금도 지원하는데요. 그 동안 배출된 장학생은 총 338명. 이 중 200여 명은 학교를 졸업한 후 어엿한 사회인으로 성장했습니다. 교보생명이 지금까지 지원한 금액은 42억 원이 넘습니다.


장학금 전달식 후 24일부터는 2박 3일간 '나눌수록 더해지다: 감사, 가족애, 그리고 꿈'이라는 테마로 ‘2018 희망다솜장학생 여름캠프’가 진행되었습니다. 재학생, 졸업생 등 100명이 참여하는 이번 캠프에서 참가학생들은 특강, 레크리에이션, 미니운동회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통해 미래의 꿈과 비전에 대한 밑그림을 그려보았는데요. 희망다솜 4기 졸업생 최창근 씨는 ‘100장의 이력서, 포기 대신 도전’을 주제로 특강을 열어 재학생들에게 꿈과 용기를 전했습니다. 참가 학생들은 또 ‘감사를 나누다’라는 콘셉트에 맞게 직접 석고방향제를 만들고 감사편지를 쓰는 시간도 가졌습니다. 이렇게 만들어진 특별한 선물은 평소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싶었던 이들에게 전달될 예정입니다.

 

한편, 교보생명은 희망다솜 온라인 커뮤니티를 마련해 재학생과 졸업생이 활발히 교류할 수 있도록 돕고 있습니다. 장학생들은 커뮤니티를 통해 학업, 진로 관련 정보를 나누고, 오프라인 모임과 매년 여름·겨울캠프에 참여하며 다양한 문화체험과 봉사활동 기회를 갖고 있습니다. 지난 7월에는 성공적으로 자립한 장학생들이 보육시설 청소년과 만나 꿈과 희망을 키워주는 멘토가 되는 ‘교보희망메신저’ 프로그램을 열기도 했습니다.



행운 가득! 행복 가득! 가꿈사가 준비한 이벤트 참여하고 선물 받으세요!

Posted by 교보생명 교보생명블로그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인기 태그

#제철음식 #주말가족여행 #해외여행 #광화문글판 #보험상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