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화문에서 탄광촌까지 희망 전해요

교보생명, 광화문글판 25년 기념집 수익금 전액 기부

탄광촌 소외계층 아동 위한 작은 도서관 설립 



교보생명은 광화문글판 25년 기념집 광화문에서 읽다, 거닐다, 느끼다의 수익금 1,100만 원을 탄광촌 어린이들을 위한 작은 도서관 조성 기금으로 사단법인 글로벌비전에 기탁했습니다.

 

교보생명이 글로벌비전과 조성할 어린이 전용 도서관은 도시 아이들보다 문화적 혜택을 덜 받는 소외지역 아동들의 지적 욕구 해갈에 도움을 주기 위한 시설로 강원도 삼척 등 탄광촌지역 아동센터 내에 만들어집니다.

 

교보생명은 지난해 광화문글판 25년을 맞아 역대 글귀를 엮은 도서 광화문에서 읽다, 거닐다, 느끼다를 발간했습니다. 6개월 동안 약 1만여 권이 판매될 정도로 인기입니다.

 

교보생명 관계자는 “25년간 광화문글판이 많은 시민들께 사랑을 받아, 이번기회에 그 사랑을 돌려드리게 됐다광화문글판이 전하는 희망과 용기의 메시지를 소외계층에게도 전할 수 있게 돼 기쁘다. 앞으로도 꾸준히 수익금을 기부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한편, 교보생명은 지난 2012년에도 광화문글판 20주년 기념집 수익금 전액을 장애 어린이 도서관 건립 후원에 기부한 바 있습니다.



   



Posted by 교보생명 교보생명블로그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인기 태그

#요리 #여행 #제철요리 #광화문글판 #보험상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