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러분은 스스로 가난하다고 생각하시나요? 최근 있었던 한 설문조사 결과에 의하면 우리나라 직장인 10명 중 8명이 스스로를 아무리 열심히 일해도 가난한 상태에서 벗어나지 못하는 ‘워킹푸어(Working Poor)’라고 생각하고 있다고 합니다. 오늘은 이에 대해 알아보고자 합니다. 


직장인 대부분, 스스로를 워킹푸어라고 느껴

직장인 10명 중 8명은 아무리 열심히 일해도 가난에서 벗어나지 못하는 워킹푸어의 삶을 살고 있다고 느끼는 것으로 확인되었는데요. 온라인 취업포털 사람인이 직장인 1,473명을 대상으로 설문한 결과, 76.4%가 자신은 워킹푸어라고 답했다고 밝혔습니다. 이 같은 응답은 남성(73.5%)보다 여성(80.9%)이, 비정규직(84.5%)이 정규직(72.4%)보다 많았습니다. 


워킹푸어가 된 이유는 대부분(72.3%, 복수응답)이 적은 연봉이라고 답했습니다. 그리고 높은 물가(46.5%), 빚·대출(36.9%), 고용불안(31.7%), 괜찮은 일자리의 부족(30.6%), 가난의 대물림(19.8%) 등도 워킹푸어의 원인이라고 답했습니다.


워킹푸어를 벗어나기 위한 노력은? 

그렇다면 워킹푸어로 살지 않으려면 어떤 노력을 해야 할까요? 우리나라에서 워킹푸어로 살지 않으려면 연봉(인센티브 제외, 기본상여 포함)이 최소 4,077만원은 돼야 한다는 것이 직장인들의 답변이었습니다. 스스로를 워킹푸어라고 느끼는 이들의 평균 연봉은 2,763만원으로 기준보다 1,314만원이나 적었죠.


워킹푸어에서 벗어나려면 연봉 인상(43.8%)이 필요하다는 응답이 가장 많았지만, 현재 직장을 계속 다니는 한 가난한 삶에서 탈출이 불가능하다는 직장인이 절반 이상(54.1%)이었는데요. 이 내용은 현실에 만족하는 직장인이 그만큼 적다는 의미여서 안타까운 현실이기도 합니다.


한편 워킹푸어 상태에서 벗어나기 위해 직장인들은 어떤 노력을 해야 한다고 생각할까요? 직장인들은 워킹푸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자기계발을 하고(55.7%, 복수응답), 생활비를 아끼며(54.5%), 계획적인 소비(40.1%)를 하는 등의 노력을 하고 있었습니다. 로또 등의 복권을 사거나(22.2%), 생활비를 아끼려고 부모님과 같이 생활하며(14.7%), 주식 등의 재테크(11.3%)를 하는 직장인들도 있었고요.


워킹푸어에 대한 설문조사 결과가 조금은 안타까웠는데요. 인생을 구체적으로 설계하고 실천해나가는 노력이 필요한 때가 아닌가 싶습니다. 모두들 행복한 직장생활 하시길 바랄게요. 


* 본 포스팅은 <교보생명 보험1번지> 블로그에 2016년 5월 17일 업로드 된 포스팅을 각색했습니다. 


행운 가득! 행복 가득! 가꿈사가 준비한 이벤트 참여하고 선물 받으세요!

Posted by 교보생명 교보생명블로그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인기 태그

#제철음식 #주말가족여행 #해외여행 #광화문글판 #보험상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