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병 미리 예측해 보험 가입 돕는다

교보생명, 업계 최초 질환예측 서비스 ‘평생튼튼라이프’

당뇨, 심혈관질환 등 발병률 알려주고 건강코칭서비스도 제공 


머지 않아 발병 가능성이 높은 질환을 미리 예측해 본인에게 맞는 보험을 선택하는 시대가 도래할 것으로 보입니다.

교보생명이 보험업계 최초로 인슈어테크를 적용한 신개념 질환예측 서비스 ‘평생튼튼라이프’를 시범 운영을 시작했어요.

‘평생튼튼라이프’는 건강검진 정보를 토대로 당뇨, 심혈관질환의 3년 내 발병률을 알려주고 해당 질병을 보장하는 보험상품을 추천해주는 서비스죠.

블록체인 기술과 디지털 헬스케어 기반의 질환예측 알고리즘으로 질환 발병률을 예측해 고객의 장기적인 건강관리를 돕고, 보장분석시스템과 연동해 본인의 건강상태에 맞는 보험상품을 안내해주는 똘똘한 서비스입니다. 

‘평생튼튼라이프’는 개인별 질환 예측을 바탕으로 본인에게 적합한 보험을 맞춤 설계할 수 있어 합리적인 보험 가입이 가능해질 전망이에요. 또한 본인의 건강정보에 기반한 보험 설계로 보험상품에 대한 신뢰와 만족도가 향상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평생튼튼라이프’는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이 진행하는 인슈어테크 국책과제의 일환으로, 교보생명이 지난해 5월부터 디지털 헬스케어(라이프시맨틱스), 블록체인(아이콘루프) 등 인슈어테크 전문기업과 함께 개발했습니다.

이 서비스를 이용하려면 교보생명 모바일창구(어플리케이션)에 접속해 국민건강보험공단이나 사전검진을 통해 얻은 건강검진 정보(신장·체중·허리둘레·혈압·혈당·콜레스테롤·흡연여부 등 12개)를 업로드하거나 직접 입력하면 됩니다. 

건강정보 분석 결과를 토대로 당뇨, 심혈관질환 등 질환 예측 결과가 수치로 표시되며, 담당 설계사가 보장분석을 통해 필요한 보장내역과 적절한 보험상품을 안내하는 등 종합 컨설팅 서비스도 제공한다고 합니다. 

단순히 질환 예측에만 국한하지 않고 발병 가능성이 높은 질환을 예방하기 위한 맞춤형 건강코칭서비스가 제공되는 점도 눈길을 끄네요.

위험인자별/연령별 적합한 맞춤형 식이요법, 운동처방 등 건강과 식습관 개선을 위한 각종 콘텐츠를 통해 고객 스스로가 질병 위험에 대비할 수도 있죠. 

교보생명은 현재 사내 임직원을 대상으로 ‘평생튼튼라이프’를 시범 운영하고 있으며, 향후 안정화 단계를 거쳐 이르면 올 하반기에 교보생명 전체 고객을 대상으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입니다.

교보생명 관계자는 “보험 보장분석과 블록체인 인증, 디지털 헬스케어 기술이 접목된 인슈어테크의 좋은 사례”라며, “평생튼튼라이프를 통해 장기적인 건강관리는 물론 합리적인 보험 선택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습니다.


행운 가득! 행복 가득! 가꿈사가 준비한 이벤트 참여하고 선물 받으세요!

Posted by 교보생명 교보생명블로그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인기 태그

#요리 #여행 #제철요리 #광화문글판 #보험상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