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 뉴스룸/보도자료
간편하게 가입하고 실속있게 보장받는! 교보생명 ‘(무)교보실속있는간편가입종신보험’ 출시 2020. 4. 13. 13:49

종신보험, 고령자·유병력자도 실속있게 준비하세요
교보생명 ‘(무)교보실속있는간편가입종신보험’ 출시

저해지 설계로 보험료 Down, 다양한 보너스로 환급금 Up


교보생명이 보험료 부담은 낮추고 고령자와 유병력자도 쉽게 가입할 수 있는 ‘(무)교보실속있는간편가입종신보험’을 13일 출시했습니다.
  
이 상품은 보험료를 대폭 낮춘 저해지환급형 종신보험으로, 고령자나 만성질환자가 3가지 질문에 답하면 최소한의 심사로 간편하게 가입할 수 있는 것이 특징입니다. 그동안 나이나 병력 때문에 보험 가입이 어려웠던 고객들이 간소화된 계약심사 과정을 통해 보다 쉽게 사망보장을 준비할 수 있게 된거죠. 

경증질환이나 과거 병력이 있는 고객이라도 3가지 고지항목에 해당되지 않으면 가입할 수 있습니다. 고지항목은 △최근 3개월 내 입원/수술/추가검사 필요 소견 △최근 2년 내 질병·사고로 인한 입원/수술 이력 △최근 5년 내 암·간경화·파킨슨병·루게릭병·투석중인 만성신장질환으로 인한 진단/입원/수술 이력 등이예요. 이 상품은 고령자나 유병력자도 충분한 사망보장을 받을 수 있도록 주계약에서 최대 10억 원까지 사망보험금을 설계할 수 있습니다.

경제적인 이유로 가입을 망설였던 고객을 위해 보험료 부담도 대폭 낮췄는데요, 가입 시 ‘저해지환급금형’을 선택하면 보험료 납입기간에는 ‘일반형’에 비해 해지환급금이 30%만 적립됩니다. 이후 납입기간이 경과하면 해지환급금이 100%로 늘어 일반형과 동일해지는 반면 보험료는 일반형에 비해 15% 가량 저렴합니다.

또한 20종에 이르는 특약을 통해 암과 뇌출혈·급성심근경색증 등 3대 질병은 물론, 각종 수술·입원 등을 보장 받을 수 있는 점도 눈에 띄는데요. 특히, 허혈심장질환·뇌혈관질환·루게릭병·파킨슨병은 물론, 항암방사선약물치료, 대상포진·통풍, 재해골절·깁스치료, 중환자실입원 특약 등을 추가해 질병 보장 폭을 한층 넓혔습니다.

오랜 기간 유지한 고객을 위한 혜택도 더했어요. 보험료 납입기간이 종료된 다음날 가입금액과 납입기간에 따라 주계약 납입보험료의 최대 5%까지 ‘납입완료보너스’를, 기본적립금의 최대 7%까지 ‘장기유지보너스’를 받을 수 있죠. 또한 보험료 납입기간 5년이 지난 시점부터 매월 주계약 기본보험료의 최대 3%까지 ‘장기납입보너스’도 적립됩니다.
 
교보생명 노중필 상품개발1팀장은 “나이와 건강상의 이유로 보험 가입이 어려웠던 고객에게 꼭 맞는 상품”이라며, “고령자와 경증질환자도 간단한 고지로 쉽게 가입할 수 있어 보험의 사각지대에 놓여있던 많은 고객이 혜택을 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이 상품은 30세에서 최대 75세까지 가입할 수 있으며, 주계약 가입금액은 1,000만원에서 최대 10억 원까지 설정 가능합니다. 

주계약 가입금액 1억원 이상이면 업그레이드된 종합 건강관리서비스인 ‘교보헬스케어서비스’를 받을 수 있습니다. 평상시 건강관리는 물론, 질병 발생 시 치료와 회복을 지원하고 당뇨·고혈압, 대상포진·통풍, 심혈관·뇌혈관질환 등 주요질환 예방 프로그램도 제공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