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 뉴스룸/보도자료
교보생명 광화문글판 30년 특별편…방탄소년단, "함께라면 웃을 수 있다" 2020. 8. 18. 15:07

교보생명 광화문글판 30년 특별편…방탄소년단, "함께라면 웃을 수 있다"
방탄소년단 노래로 전하는 희망 메시지…
'A Supplementary Story : You Never Walk Alone'

첫 번째 특별편 'RUN'의 뜨거운 호응에 보답… SNS 통해 전 세계에 전파



교보생명 광화문글판이 글로벌 슈퍼스타 방탄소년단(BTS)의 노래를 통해 다시 한 번 전 세계를 응원합니다.

교보생명은 방탄소년단의 노래로 꾸며진 ‘광화문글판 두 번째 특별편’이 게시됐다고 18일 밝혔는데요, 첫 번째 특별편 ‘RUN’에 이어진 뜨거운 호응에 힘입어 두 번째 특별편을 선보이게 됐습니다. 

교보생명은 이달 한 달간 코로나 19 사태 장기화로 지친 전 세계인을 응원하기 위해 ‘광화문글판 특별편’에 방탄소년단의 노래 가사를 담았어요. 

이번 광화문글판 두 번째 특별편을 장식할 노래는 2017년에 발매된 ‘A Supplementary Story : You Never Walk Alone’이다. 외롭고 아픈 동시대의 청춘들에게 위로와 희망을 선사하는 곡으로, 지난 6월 도서 ‘그래픽 리릭스(GRAPHIC LYRICS)’ 시리즈 중 한 권으로 발간되기도 했습니다. 

그래픽 리릭스 시리즈는 앞서 광화문글판 첫 번째 특별편을 장식한 ‘RUN’을 포함해, ‘Save ME’, ‘House Of Cards’, ‘Butterfly’까지 방탄소년단의 5곡 가사를 일러스트와 함께 각각 1권의 책으로 풀어냈습니다. ‘함께라면 웃을 수 있다’라는 공통된 주제로 엮은 이번 시리즈는 광화문글판 특별편을 마련한 취지와도 일맥상통하고요. 

글판에는 해당 곡의 가사 중 ‘때론 지치고 아파도 괜찮아 니 곁이니까 / 너와 나 함께라면 웃을 수 있으니까’가 담겼습니다. ‘서로가 곁에 있으니 괜찮다’고, ‘우리가 함께라면 웃을 있다’고 다독이는 노랫말이 거리를 오가는 시민들의 마음에 은은한 울림을 남깁니다.

글판 디자인은 보라색 바탕에, 밤하늘의 은하수처럼 반짝이는 별들을 수놓았습니다. 별 하나하나가 모여 찬란한 은하수로 빛나듯, 우리가 함께한다면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음을 보여주는 디자인이에요. 

첫 번째 특별편 ‘RUN’에 보여준 시민들의 반응은 뜨겁습니다. SNS를 통해 광화문글판의 내용이 각국 언어로 번역돼 전파됐고, 수많은 인증 사진도 이목을 끌었어요.
 
교보생명 관계자는 “광화문글판이 가진 ‘공감과 소통의 힘’이 방탄소년단의 노래와 만나 시민들에게 큰 응원이 될 것”이라며 “광화문글판을 보는 모든 분들에게 기쁨과 위로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올해로 30년을 맞은 광화문글판은 교보생명빌딩 외벽에 내걸리는 가로 20m, 세로 8m의 대형 글판으로, 지난 1991년부터 시민들에게 희망과 사랑의 메시지를 전해오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