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해요, 가족/여행+
제주 겨울 화사함의 정점, 나만 알고 싶은 동백꽃 명소 2021. 1. 21. 10:00

육지와 달리 제주의 겨울은 화려합니다. 가로수는 먼나무 열매로 붉게 물들고, 감귤밭은 주홍빛으로 반짝이죠. 화려함의 정점은 붉은 동백꽃입니다. 짙푸른 잎 사이로 붉게 피어나는 동백꽃은 단숨에 시선을 사로잡을 만큼 강렬하고, 선명하답니다.

유명 관광지는 피하게 되는 요즘, 사람이 덜 찾는 숨은 동백꽃 명소에서 호젓하게 동백꽃을 즐기는 것은 어떨까요? 입장료가 없다는 점은 덤입니다!

 

울창한 동백나무숲 ‘위미리 3760’

제주도 서귀포시 위미리에는 동백꽃 군락지가 여러 곳 있습니다. 이 중 잘 알려지지 않은 비밀의  정원이 있습니다. 바로 위미리 3760’으로, 아직 이름이 없어 주소지로 불리고 있습니다.  

위미리 3760’의 가장 큰 특징은 숲처럼 수령이 오래된 동백꽃 나무가 울창하게 군락을 이루고 있다는 것입니다. 입구에 들어서면 야자수와 함께 빽빽하게 들어선 동백나무숲이 한눈에 들어옵니다.

잘 조성된 돌담길 옆으로 가로수처럼 동백나무가 줄지어 있는 모습이 장관을 이룹니다. 수령이 오래되고 나무가 자체가 큰 데다가 나뭇잎을 다듬거나 하는 인공적인 관리를 하지 않은 자연 그대로 자란 동백나무가 가득합니다. 붉은 꽃, 분홍 꽃, 하얀 꽃 등 색색의 동백꽃이 나무마다 화려함을 뽐내며 봄을 재촉하는 듯 합니다.

꽃잎이 떨어진 바닥도 붉은 빛이 가득합니다. 이렇게 꽃잎이 따로 떨어지는 동백꽃은 애기동백이라는 계량종입니다. 토종 동백꽃에 비해 개화 시기가 1~2개월 빠르고 꽃도 더 화사하고 큰 편입니다.

위미리 3760의 또 하나 볼거리는 동백꽃 터널길입니다. 새로 조성된 동백나무 정원 한가운데 있는데, 화사하게 꽃을 피운 동백꽃 터널 사이로 붉은 카페트를 깔아 놓은 것처럼 아름답습니다.

두사람이 다정하게 걸어갈 수 있는 간격으로 조성돼, 동화 속 비밀의 정원에 들어온 것 같은 신비로운 느낌을 줍니다.

위미리 3760’은 무료 입장이기 때문에 주차장을 제외하고는 다른 편의시설은 없습니다. 정원도 정비가 덜 된 상태지만 동백꽃 자체만을 두고 본다면 어느 동백 군락지보다 화려하고 멋진 모습을 감상할 수 있어요.

위미리 3760

주소 : 제주 서귀포시 남원읍 위미리 3760번지

 

시골길처럼 정겨운 ‘수망리 동백길’

사진출처: 제주도 관광정보 포털 비짓제주

제주 서귀포시 남원읍 수망리에 조성된 수망리 동백길은 쇠기오름으로 가는 길목에 있습니다. 오래된 동백나무가 길 양 옆에 나란히 줄지어 서 있는데요, 좁은 시골길을 따라 핀 화사한 동백꽃이 한 폭의 그림 같습니다. 사람 손을 타지 않고 자연스럽게 자란 동백나무들이 시골길과 어우러져 멋진 풍경을 선사합니다.

사진출처: 제주도 관광정보 포털 비짓제주

수망리 동백길을 만나러 가는 길에는 하늘을 찌를 듯이 시원시원하게 뻗은 침엽수림도 볼 수 있어요. 침엽수로 가득한 이 길도 꽤 운치 가득합니다. 수망리 동백꽃길은 쇠기오름을 올라가는 길에 둘러봐도 좋고, 동백꽃만 즐기러 오기에도 충분히 매력적인 곳입니다.

인근에 주차장이 있으니 주차 후 여유있게 길을 만끽하는 것을 추천해드려요. 실제 사용하는 길이기 때문에 주민들의 왕래가 있을 수 있으며, 이국적인 모습을 갖고 있어 종종 웨딩 촬영을 하는 팀과 마주칠 수 있습니다.

수망리 동백길

주소 : 서귀포시 남원읍 수망리 127번지 쇠기오름 일대

 

숨겨진 동백꽃 정원 ‘동박낭 카페’

사진출처: 제주도 관광정보 포털 비짓제주

동박낭 카페’는 이름 그대로 동백나무가 가득한 카페입니다. ‘낭’이 제주어로 ‘나무’를 뜻하거든요.동백나무가 높은 담장처럼 카페를 감싸고 있어서 아늑함이 가득한 곳이죠. 이 카페는 서귀포 위미리 동백꽃 수목원 근처에 있어서 수목원을 둘러보고 나오는 길에 들러 동백꽃의 여운을 즐기기에 제격입니다. 

제주도 관광정보 포털 비짓제주

카페 3층 옥상으로 올라가면 ‘동박낭 카페’ 마당과 멀리 위미리 앞 푸른 바다가 한눈에 들어옵니다. 동백나무 아래 야외 테이블에서 여유롭게 차를 마시면서 한가함을 즐기기에 더없이 좋은 곳입니다.

사진출처: 제주도 관광정보 포털 비짓제주

동박낭 카페의 실내는 동백꽃과 관련된 그림과 소품으로 예쁘게 꾸며져 있습니다. 생생한 나무에서 피어나는 동백꽃 못지않게 그림 속 동백꽃도 아름답습니다. 그림을 보고 있으면 화려한 붉은 빛에 깃든 강인한 생명력을 느낄 수 있을 거예요.

동박낭 카페(무인 카페)

주소 : 서귀포시 남원읍 태위로 275-2

 

지금까지 많이 알려지지 않은 동백꽃 숨은 명소 세 곳을 소개해드렸는데요, 제주도 겨울을 붉게밝히는 동백꽃의 매력이 느껴지시나요? 동백꽃의 아름다운 자태 속에 자리잡은 강인한 생명의 힘이 여러분께도 전해졌으면 좋겠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