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역사

(6)
한옥과 성당의 만남! 최초의 한옥 성당, 강화 성공회성당 한국 기독교 역사를 느낄 수 있는 강화 성공회성당 새로운 종교를 받아들이는 과정에서 생긴 전통 건축과 서양 종교의 조합 우리 역사가 담긴 그 곳을 함께 만나보실까요?
독립운동의 요람, 정동길을 걷다 아름다운 산책길로 유명한 정동, 이곳은 독립운동의 요람으로 100여 년의 역사가 살아 있는 곳이기도 합니다. 오랜 세월 속에서도 과거와 현재를 아름답게 지키고 있는 정동길을 거닐며 격동의 우리 역사를 되새겨보는 건 어떨까요?
3.1운동 독립선언서 길을 걷다 북촌에서 기획되어 종로 거리에서 깃발을 올린 3.1운동 독립선언서가 제작되고 마침내 독립선언이 거행된 길을 걸어봅니다. 다가오는 3.1절 그 의미를 다시 한번 되새겨보는 건 어떨까요? #교보생명 블로그 추천 콘텐츠 여행 겨울방학 가 볼 만한 곳, 포항 구룡포 과메기문화관 탐방기 요리 겨울에 먹기 좋은 맛있는 비건 음식! 고소하고 담백한 콩비지전 금융과 보험 회사 선택의 바로미터 신용등급 광화문글판 교보생명 광화문글판 겨울편: 윤동주, 호주머니 교보생명 광화문에서 읽다 거닐다 느끼다 교보생명컵 꿈나무체육대회
[숨겨진 임정이야기 1편] 현익철에 이어 백범까지 잃을 뻔한 창사 임정 1919년 일제에 나라를 잃었지만 대한제국을 대신해 독립 운동가들을 중심으로 한 상하이 임시정부가 곧 수립됩니다. 3.1 운동 직후죠. 임시정부는 수립 10여 년 만인 1932년 윤봉길 의사의 홍커우 의거로 상하이를 떠나 기나긴 고난과 역정의 길을 걷습니다. 마지막인 충칭에 이르기까지 약 8년의 항저우, 전장, 창사를 거쳐 광저우, 류저우, 치장을 거치는 동안 많은 독립투사들이 일제에 의해 목숨을 잃습니다. 특히 1938년 머문 창사에서는 백범까지 잃을 뻔합니다. 그 현장에 가꿈사가 다녀왔습니다. 항저우, 전장을 거쳐 창사로 이동1932년 홍커우 의거 이후 대한민국임시정부는 기존에 자리 잡고 있던 상하이를 떠나 타지로 갈 수밖에 없었습니다. 윤봉길 의사의 거사 뒤에 임시정부가 있고, 특히 백범이 그 중심..
대한민국 임시정부 100년, 민족정신을 찾아서… 백범 김구 선생, 안중근 의사, 유관순 열사, 윤봉길 의사… 대한민국 사람이라면 이름만 들어도, 얼굴만 봐도 아는 고마운 분들이 지난 7일 광화문 광장에 되살아났습니다. 광화문 광장의 랜드마크인 교보생명 빌딩 외벽에 독립운동가 9인의 모습을 담은 초대형 그래피티 작품이 래핑된 건데요. 이는 교보생명이 2019년 4월 11일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3.1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사업회와 공동으로 추진한 것인데요. 독립운동가와 그 후손이 일궈낸 민족정신에 뿌리를 둔 기업으로서, 위원회의 요청에 일반 기업 중에선 교보생명이 유일하게 동참을 했다고 합니다. ▲일제 치하 독립운동의 상징과도 같은 백범 김구 ▲의열단으로 일본 경찰이 쏜 10발의 총알을 맞고도 저항하며, 신념을..
한양의 대문, 사대문 역사 나들이 서울의 사대문은 우리에게 친숙한 문화재입니다. 그리고 역사적으로도 매우 가치가 높은 문화재입니다. 하지만 늘 가까이 있어서 우리는 그 가치를 제대로 모르고 있는 것은 아닐까요? 이번 시간에는 사대문의 역사적 가치와 숨겨진 이야기를 전해드리고자 합니다. 조선의 수도인 한양은 외적의 침입으로부터 보호하기 위해 성문이 필요했습니다. 조선은 성벽을 세우고 4개의 소문과 4개의 큰 성문, 총 8개 성문을 설치했습니다. 4개의 큰 성문은 각각 동(東), 서(西), 남(南), 북(北)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성문마다 각각의 역사와 특색을 가지고 있습니다. 각각의 성문이 어떤 이야기를 가지고 있는지 알아볼까요? # 국보 1호 숭례문(崇禮門)숭례문(崇禮門)은 정남에 위치한 성문으로 ‘남대문’이라고 불립니다. 태조 7년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