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가족꿈사랑

커피 마스터가 전하는 커피 잘마시는 법&원두 종류



ㅣ 원두 종류ㅣ






최근 몇 년 동안 커피열풍이 지속되고 있는 요즘, 이제 커피는 우리 일상에 깊숙하게 자리잡아 커피 없는 하루를 상상할 수 없게 되었죠. 그러나 커피를 마실 수있는 곳도 많아지고, 그만큼 커피가 대중화되었지만 정작 당연히 제공되어야 하는 기본적인 정보들이 제대로 제공되지 않아 많은 분들이 커피를 좋아하면서도 좋은 커피를 제대로 찾아 즐기지 못하는 경우가 많답니다. 그래서 오늘은 커피를 제대로 즐기기 위한 방법에 대해 살펴보려고 해요.




커피 잘 마시는 법, 입맛에 맞는 커피 찾기부터 시작된다! 원두 종류부터 알아보자! 





커피를 사 보면 어떤 커피는 너무 신맛이 강해서 커피 같지 않고, 어떤 커피는 너무 써서 먹기 힘들어요. 어떤 커피를 사야 할지 너무 어렵게 느껴지죠. 그러나 커피가 어떻게 구워지는지 그 원리만 안다면 어렵지 않게 내게 맞는 커피를 구매하거나 스스로 로스팅을 할 수 있답니다.


커피는 커피나무의 열매를 따 껍질을 까내고, 그 안에 들어 있는 씨앗을 구워낸 원두의 맛과 향을 즐기는 것이에요. 원두를 갈아 물에 녹여 찌꺼기는 버리고, 좋은 성분만을 즐기는 것이 커피인 것이죠. 원두는 씨앗이기 때문에 번식을 위한 성분들이 들어 있는데, 바로 싹이 났을 때 성장 에너지로 사용하거나 유전정보를 전달하기 위한 물질인 아미노산과 지방산 그리고 당분 등이에요. 이 성분들을 열을 가해 가공하면 좋은 맛과 향을 가진 성분들로 변해요.





대표적으로 당분은 카라멜화 되어 적갈색으로 변하고, 독특한 향을 가지게 돼요. 아미노산 등은 빵 껍질이 구워지는 원리와 비슷한 반응을 거쳐 고소하고 깊은 커피 향으로 변하게 돼요. 따라서 아무것도 첨가되지 않은 커피를 마시면 신맛과 단맛 그리고 쓴맛을 느낄 수 있답니다.


신맛은 커피가 가지고 있는 유기산 등의 산성 성분 때문에 느껴지는 것이에요. 고급 커피일수록 이런 유기산 성분이 더욱 많이 함유되기 때문에 신맛이 좀 더 강하게 느껴질 수 있어요. 이런 신맛을 내는 성분은 우리 몸에 좋은 폴리페놀이라는 성분이 많아 노화를 억제하는 이로운 작용을 한답니다.


커피를 이야기할 때 빼놓지 않는 맛 중 하나는 은은하게 느껴지는 단맛이에요. 그리 강하지 않지만 커피를 천천히 즐기다 보면 깊고 은은한 단맛과 향기가 품위 있는 즐거움을 안겨줘요.


그리고 커피에서 가장 중요한 맛은 쓴맛입니다. 쓴맛은 커피를 로스팅할 때 유기산과 당이 변해 생기는 맛으로 로스팅을 강하게하면 할수록 강해지는 특징이 있어요. 대부분 쓴맛을 나쁜 것으로 생각하는 경향이 있는데, 이 쓴맛은 커피를 질리지 않고 계속 마실 수 있게 해준답니다. 또한 이 쓴맛은 은단이나 박하처럼 상쾌함을끌고 오는 역할도 해요. 다만 사람들이 쓴맛을 그리 좋아하지 않기 때문에 어느정도 이상의 선을 넘을 수 없다는 한계가 분명 있죠.



이런 원리로 커피는 로스팅의 강도에 따라서 맛이 변하게 돼요. 즉 로스팅이 약하게 되었을 땐 유기산과 당의 반응이 작아 유기산에 의한 신맛과 꽃향·과일향그리고 이국적인 향신료 향 등을 느낄 수 있어요. 로스팅이 진행되면 될수록 유기산과 당은 우리가 원했던 커피 향과 맛으로 변하게 돼요. 이전보다 신맛은 줄고, 쓴맛은 좀 더 강해지는 것이죠.


아래 표를 참고해 자신이 신맛을 좋아한다면 좀 더 약하게 구워진 콩을 사고, 쓴맛을 좋아하고 강한 커피 향미를 좋아한다면 좀 더 강하게 로스팅된 콩을 사는 것이 좋아요~!







커피를 즐기면서 설탕이나 우유 혹은 크림 등을 첨가해서 자신에게 맞는 맛을 만들어내는 것도 중요해요. 설탕은 커피에서 나쁘다고 느낄 수 있는 떫은맛이나 쓴맛을 극적으로 줄여서 부드럽게 만들어 주는 역할을 해요. 그래서 에스프레소 커피를 즐길 때는 전통적으로 설탕 한두 스푼 정도를 넣어 살짝 저어주고 즐기게 되면 먹기 힘든 쓴맛이 감추어지고, 모든 향과 맛이 살아나는 효과가 있답니다. 더불어 마지막에 남은 설탕을 긁어 먹음으로써 입맛을 기분 좋게 정리하는 효과도 있어요.


우유는 쓴맛을 줄이기 역할도 하지만, 신맛이 강한 커피의 경우 우유와 만나면 좀더 진득한 느낌이 나면서 입안을 가득 채우는 풍미를 줘요. 또한 단맛을 증대시켜 주기도 하죠.


커피는 아무것도 안 넣은 순수한 상태로도 많이 마시지만, 개성과 즐거움을 위해서 다양한 향신료와 재료를 첨가해 마시기도 해요. 자신의 입맛에 맞지 않는다면 굳이 순수한 커피를 즐기기보단 다양한 재료를 첨가해 입맛에 맞게 만들어 마시는 게 좋답니다.




커피도 와인처럼 레이블이 있다?!



커피에 관심이 있더라도 어떤 커피를 골라야 하는지 모르는 경우가 많아요. 이런 경우에는 커피의 이름표, 즉 레이블을 보면 좀 더 많은 정보를 얻을 수 있답니다. 커피 레이블에 표시되는 건 커피에 대한 구체적인 정보이기 때문에 길면 길수록 그 커피가 특별하다는 것을 말해줘요. 간략하게 실제 커피를 가지고 예를 들면 다음과 같아요.





보통 국가명+등급+생산지+생산자+처리방법 순으로 표기되며 등급까지만 나오면 커머셜 그레이드(commercial grade)이라 부르고, 생산지나 생산자 이름까지 나오게 되면 하이 커머셜 그레이드(high commercial grade) 혹은 스페셜티(specialty)라고 부르게 돼요.


이런 식으로 생산자와 생산방법 등 표기가 상세해질수록 품질이 좋다는 얘기랍니다. 복잡한 표기를 통해 다른 커피와 차별성을 알리는 것이므로 단순하게 표기된 커피에 비해 더 비싼 경우가 많아요. 따라서 최대한 많은 정보가 기록돼 있는 커피를 구입할수록 좋은 커피를 선택할 가능성이 높아지는 것이죠.

커피는 좀 더 행복해지기 위해 내 자신에게 주는 선물과도 같은 것입니다. 조금만 더 관심을 가진다면 좀 더 맛있고 즐겁게 커피를 즐길 수 있을 거예요!




커피, 제대로 배우고 싶다면 이곳으로! 커피 교육장 3선



커피 애호가가 늘어나면서 사람들의 커피에 대해 알고 싶어하는 욕구도 높아졌어요. 커피에 대해 좀 더 전문적으로 배울 수 있는커피 교육장 3곳을 소개해드릴게요~!




1. 서울커피바리스타학원





서울시 영등포구 양평로 111-1 2층

▶ 문의 02-333-8579 

 cafe.naver.com/scbarista




이곳은 한국커피협회 바리스타 수석실기평가위원이 운영하는 커피 전문학원이에요. 기초 바리스타 커피 교육부터 라떼아트, 로스팅, 바리스타 1, 2급 자격증 과정반 등을 운영하고 있답니다. 그 외에도 커피를 추출하는 에스프레소 머신과 그라인더·제빙기·빙삭기 등을 직접 수리 및 관리하는 법을 배울 수 있어 카페 창업을 준비하는 이들이 많이 수강하고 있어요. ‘내일배움카드’와 같은 국비지원 훈련과정도 진행하니 참고해주세요~!




2. 전광수커피 아카데미





서울시 성동구 성수일로 77

▶ 문의 02-778-0522 

www.jeonscoffee.co.kr




전광수커피 아카데미는 전광수 커피하우스에서 운영하는 커피 교육기관이에요. 핸드드립 과정과 에스프레소 과정 등이 있어 원하는 수업을 골라 들을 수 있답니다. 핸드드립 반에서는 로스팅할 때 일어나는 커피의 변화, 원두커피 보관법을 비롯한 이론 수업과 더불어, 수망을 이용한 홈 로스팅 방법을 배울 수 있어요. 에스프레소 반은 에스프레소 머신을 이용한 추출 원리와 크레마, 분쇄 입자 조절과 추출량 조절 등 심도 있는 교육을 받을 수 있답니다.




3. 어라운지(ArounZ)






서울시 영등포구 양평동6가 14번지

▶ 문의 02-2056-7119 

▶ www.arounz.co.kr




커피 유통 전문 브랜드 어라운지(ArounZ)에서는 평소 커피를 좋아하지만 배울 기회가 없었던 고객을 위해 매월 둘째, 넷째 주 토요일에 무료 커피 체험세미나를 열고 있어요. 커피 세미나에서는 ‘내게 맞는 커피 찾기’와 ‘바리스타에게 배우는 핸드드립’ 등 매월 다른 주제의 강좌가 이어진답니다. 특히 전문 바리스타가 지도하는 핸드드립 클래스에서는 집에서도 향긋한 핸드드립 커피를 즐길 수 있도록 관련 지식을 교육해요. 또한 이곳에서는 5,000종에 이르는 커피와 커피 관련 용품을 구매할 수 있답니다.



☞ 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교보생명 웹진 다솜이친구를 다운 받을 수 있는 페이지로 이동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