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화문에서 읽고 거닐고 느끼세요. ”

교보생명, 업계 처음 온라인 인문학 서비스 선봬

교보문고, 대산문화재단과 함께 수준 높은 콘텐츠 제공  

 

인문학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높아지는 가운데 교보생명이 새로운 차원의 고객서비스를 선보이며 차별화에 나섰습니다. 교보생명은 온라인 인문학 서비스 웹사이트 ‘광화문에서 읽다 거닐다 느끼다’를 선보인다고 1일 밝혔습니다.

디지털 공간에서 고객들이 문학, 역사, 철학 등 인문학을 쉽고 흥미롭게 만날 수 있도록 한 서비스로, 인문학 전용 웹사이트를 운영하는 것은 금융업계에서는 교보생명이 처음입니다.

지식문화 대표기업인 교보문고, 한국문학을 후원하는 대산문화재단, 서울의 문화 아이콘 광화문글판을 통해 인문학에 대한 관심을 꾸준히 높여온 교보생명이 고객들에게 제공하는 인문학 서비스라는 점에서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또한 신속, 친절 같은 일반적인 서비스에 그치지 않고 지식과 문화 영역까지 고객서비스의 범위를 확대함으로써 서비스 수준을 한 차원 끌어올렸다는 평을 받고있습니다.  

‘광화문에서 산책하듯이 삶의 지혜와 마음의 감성을 채울 수 있는 일상의 쉼표’라는 콘셉트로 만들어진 ‘광화문에서 읽다 거닐다 느끼다’는 교보생명이 풍부한 인문학 콘텐츠를 보유하고 있는 교보문고, 대산문화재단과 함께 운영합니다.  

이 서비스는 ‘읽다’, ‘거닐다’, ‘느끼다’ 등 3개 카테고리로 구성돼 인문학을 쉽고 재미있게 접할 수 있게 했습니다.  

‘읽다’는 일종의 인문학 e-book 도서관으로, 인문학 분야 스테디셀러 2,000여 권과 매달 업데이트되는 신간 서적을 만날 수 있습니다.  

‘거닐다’는 작가의 인생관, 작품의 역사적 배경 등 스토리텔링을 통해 문학 분야의 상상력을 키울 수 있는 ‘상상의 숲’, 역사와 철학에 대한 쉬운 접근과 새로운 해석으로 사고력을 키울 수 있는 ‘지혜의 숲’으로 이뤄진 인문학 웹진입니다.

‘느끼다’에서는 온라인 인문학 강연과 연극 등 예술문화 분야의 온∙오프라인이 연계된 멀티미디어 콘텐츠를 담았습니다.  

이 밖에 명사가 추천한 책을 소중한 사람과 함께 돌려 읽는 ‘북크로싱’ 등 고객 참여를 확대해 다양한 소통의 장을 마련하기도 했습니다.  

교보생명 관계자는 “평소 접하기 어려운 수준 높은 인문학 콘텐츠를 나눔으로써 고객들과 정서적으로 교감하고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기획했다”며, “문학, 역사,철학 등 다양한 컨텐츠로 고객들의 지식 문화 욕구를 충족시키는 '문화 놀이터'가 될 것” 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이 서비스는 교보생명 고객들을 위한 문화공간이지만 일반인도 회원 가입하면 누구나 이용 가능합니다. 교보생명 홈페이지와 ‘광화문에서 읽다 거닐다 느끼다’ 페이지 활동에 따라 부여 받은 포인트를 활용해 다양한 서비스를 만날 수 있습니다.

 

 

Posted by 교보생명 교보생명블로그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인기 태그

#요리 #여행 #아시아대장정 #광화문글판 #보험상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