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가족꿈사랑/교보생명

러브 인 메모리 시즌2 : 아빠의 노트 쇼케이스 현장!

  

 

 

 

 

안녕하세요. 프론티어 기자단 4기 나윤희, 이태형입니다. 

 

 

지난 20일, 국내 최초 SNS 드라마 ‘러브 인 메모리 시즌2 : 아빠의 노트’의 쇼케이스가 교보생명 컨벤션홀에서 열렸는데요, 그 뜨거웠던 현장에 프론티어 기자단이 다녀왔답니다! 생생하게 전해드리는 쇼케이스 현장이 궁금하다면? 지금부터 함께 할까요?  

 

 

 

 

쇼케이스가 펼쳐지는 23층 입구에서는 입장을 대기하는 관객들을 위한 다양한 먹거리와 함께 즐길 거리가 마련되어 있었는데요, 행운권 추첨을 위한 응모권 배부 및 메모리얼 노트 증정, 현장에서 사진을 찍어 바로 유화 액자로 만들어주는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있었어요.

 

 

 

 

특히 유화 액자가 가장 인기가 많았는데요, 쇼케이스가 시작되기 전후로 많은 분들이 사진을 찍으시는 모습을 볼 수 있었답니다.  

 

 

입구에는 포스터와 함께 ‘러브 인 메모리 시즌2’ 등장인물에 대한 소개 등 쇼케이스에 대한 이해를 돕는 다양한 전시물 또한 있었습니다.

 

 

이제 쇼케이스 현장으로 들어가 볼까요? 아직 쇼케이스가 시작되기 전이지만 많은 분들이 자리하고 계셨답니다. 제일 앞줄에는 수많은 기자분들을 비롯하여 2012년 화제작 ‘추적자’를 기획하신 ‘러브 인 메모리 시즌2’의 박선재 감독님 또한 뵐 수 있었습니다.

 

 

 

 

본격적인 쇼케이스가 진행되기 전, 사회자분들이 현장의 열기를 돋아 주시며 쇼케이스에 대한 간략한 소개를 해주셨는데요, 저 사회자 두분, 어디서 많이 본 것 같지 않나요?

 

 

바로 인기개그맨 노우진, 이동윤씨였습니다. TV에서 뵐 때보다 훨씬 잘생기셔서 모두들 깜짝 놀랐어요! 현장의 분위기를 쉽게 띄워주셨는데, 역시 개그맨분들은 달랐습니다.

 

 

 

 

이어서 단체 포토타임이 있었는데요, 이날 단체 포토타임 최고의 인기배우는 바로 정웅인 씨였습니다.
정웅인 씨는 대부분의 단체포토타임에 참여하셨어요!

  

 

 

 

모든 배우들과 박선재 감독님의 단체 촬영을 끝으로 포토타임은 끝났습니다.  

 

 

 

 

포토타임에 이어 행운권 추첨이 있었는데요, 이날 행운권추첨에는 유명 패밀리 레스토랑의 외식 상품권과 교보문고 상품권과 함께 공기청정기 등 탐이 나는 경품들이 많이 있었어요!

 

 

행운권 추첨에 참여한 프론티어 기자들 또한 기대하고 행운권 추첨을 보고 있었던 그 순간!

 

 

 

 

공기청정기 경품 추첨에서 수백분의 관객분들 중 이태형 프론티어 기자가 당첨되었어요! 프론티어 기자들 모두 부러움과 아쉬운 눈빛으로 쳐다 보았습니다..

  

 

 

 

행운권 추첨에 이어 드라마에 대한 소개와 인터뷰시간을 가졌어요.

 

 

좌측부터 박선재 감독님, 배우 강주은 양, 윤소희 씨, 정웅인 씨, 윤주희 씨, 백현 씨, 그리고 교보생명의 김욱 상무님이 자리를 빛내주셨습니다!!

 

 

 

 

 

이날 박선재 감독님의 드라마 소개에서는 드라마 스토리에 대한 남다른 각오와 자신감을 엿볼 수 있었는데요, 박선재 감독님은 현재 대한민국 드라마에서 뺄 수 없는 요소인 ‘불륜, 출생의 비밀, 재벌, 신데렐라 스토리’ 등의 막장 소재가 아닌, 최근 드라마에서 볼 수 없는 가족의 따뜻함, 휴머니즘을 볼 수 있는 드라마라고 소개해 주셨어요!

 

 

최근 많은 ‘딸바보 아버지’들이 계시지만 ‘러브 인 메모리 시즌2’가 방영된 이후에는 정웅인 씨 또한 ‘딸바보’ 하면 떠오를 것 같았어요! 

 

 

 

 

이어서 ‘러브 인 메모리’를 기획하신 교보생명의 김욱 상무님께서 ‘러브 인 메모리’ 기획의도에 대해 말씀해 주셨어요!

 

 

김욱 상무님은 세상에서 가장 아픈 일로 ‘사랑하는 사람과 이별하는 것’이라고 하셨으며 혹시 모를 ‘사랑하는 사람과의 이별 시 나를 위해, 사랑하는 가족을 위해 무엇을 준비해야 하는가?’라는 주제에 대해 생각해 볼 수 있는 계기를 만들어 주고 싶다고 하셨어요!

 

 

또한 모든 사람이 삶의 역경에서 좌절하지 않는 세상을 만들고 싶다고 하셨는데 교보생명의 이념, 존재의 이유와 잘 맞아 떨어지는 모습이었습니다!

 

 

 

 

이어서 출연 배우들의 인터뷰가 있었는데요, 모든 배우들이 대본을 보기 전에는 SNS드라마라 출연을 고민했지만 대본을 보며 다들 울었다고 고백을 하는 모습을 볼 수 있었어요.

 

 

 

 

윤소희 씨는 tvN 드라마 ‘식사를 합시다’에서도 아빠의 마음을 딸로서 이해하는 등의 경험을 통해 이번 ‘러브 인 메모리 시즌2’에서도 수정이 역할을 이해하고 연기를 함에 있어 어려움은 없었다고 하셨어요. 

 

 

 

 

특히 배우 정웅인씨의 경우 수많은 작품을 하셨지만 대본을 보고 ‘이렇게 많이 운 적은 처음’ 이라고 할 정도였어요!

 


또한 정웅인 씨는 다른 작품에서의 악역과 달리 ‘러브 인 메모리 시즌2’에서는 마음에서 우러나오는, 가족을 생각하는 진심으로 연기를 하셨다고 해요!

 

 

 

 

‘러브 인 메모리 시즌2’의 귀여움을 독차지 하고 있는 강주은양을 끝으로 배우들의 인터뷰가 끝났어요.

 

 

 

 

배우들의 인터뷰에 이어 박선재 감독님께 기자들께서 질문을 해주셨는데요,

 

아버지 역할에 정웅인 씨를 캐스팅 한 이유에 대해서 박선재 감독님은 ‘너의 목소리가 들려’에서의 연기력이 너무 강렬하고 인상에 남았기 때문이라고 답해주셨어요.

 


‘너의 목소리가 들려’에서도 민준국(정웅인)씨가 복수를 하는 근본적인 이유는 가족인 아내에 대한 사랑에서 온 것이며 ‘러브 인 메모리 시즌2’에서도 가족에 대한 사랑을 잘 표현하실 것 같아 캐스팅하셨다고 하셨습니다.

 

이어서 SNS 드라마의 장점에 대해서는 공중파, 케이블에서 방영되는 드라마와 달리 기존의 장르나 규칙을 따라갈 필요가 없다는 점을 장점으로 꼽으셨어요. 드라마의 방향을 아무도 지시하지 않으며 새로운 방향을 나아갈 수 있다는 점을 말씀하셨으며 인간의 즉흥연기, 한 인물의 내면상황 등 한 장면에 집중할 수 있는 부분에 대해서도 말씀해 주셨습니다.

 

교보생명은 ‘러브 인 메모리’가 지난해 국내 최초로 SNS드라마를 제작하였는데 지난해 ‘러브 인 메모리 시즌1’ 제작 당시에만 하더라도 현재의 모바일 드라마, 웹 드라마, 드라마 툰 등 다양한 드라마시장이 개척되지 않았었고 현재의 시장규모를 예상하지 못하셨다고 하셨습니다.

 

박선재 감독님은 SNS 드라마를 통해 자유로운 시각으로 세상을 바라보며 우리의 생각을 편하게 만들 수 있다고 하시며 쇼케이스를 마무리 하셨어요.

 

  

 

 

쇼케이스가 끝난 후 쇼케이스 전 나눠 준 ‘메모리얼 노트’에 배우들이 친절히 싸인을 해주셨어요. 저희 프론티어 기자단도 윤주희씨께 가.꿈.사 블로그 앞으로 싸인을 받았어요!

 

 

 

 

 

싸인 외에도 배우들과 사진촬영을 하는 관객들을 볼 수 있었는데요, 저 또한 배우 강주은양과 사진을 찍었어요.

 

   

 

그리고 강주은양이 전하는 응원의 메시지! 너무 귀여운 것 같아요 ^^

 

 

 

쇼케이스가 끝난 후에도 많은 분들이 유화 액자 제작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계셨어요. 이게 바로 유화로 그려진 작품이랍니다. 신웅철 프론티어 기자의 얼굴이 보이네요!

 

 

가족의 따뜻한 사랑을 느낄 수 있는 국내 최초 SNS 드라마 ‘러브 인 메모리 시즌2 : 아빠의 노트’는 2월 26일부터 교보생명 소셜플라자, 다음 스토리볼에서 매주 수요일, 금요일에 매주 2편씩 볼 수 있다고 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