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토박이인 저에게 있어 경상남도 밀양은 ‘밀양 아리랑’과 영화 <밀양> 외에는 떠올릴 수 있는 것이 없는 미지의 여행 장소였습니다. 이번에 처음으로 여행을 다녀오면서 밀양이 역사적인 장소와 힐링 장소가 풍부한 멋진 곳임을 알게 되었는데요, 오늘은 여러분께 밀양을 여행할 때 꼭 가 보시면 좋을 세 곳을 소개해 드리려고 합니다. 


1. 영남루: 우리나라 3대 누각

밀양에 위치한 영남루는 진주 촉석루, 평양 부벽루와 더불어 우리나라 3대 누각으로 손꼽히는 곳입니다. 누각은 조선시대 때 객사에 속해 손님을 맞이하거나 휴식을 취하던 곳인데요, 영남루는 일반인도 직접 올라서 볼 수 있도록 개방되어 있어 시민들이 실제로 휴식을 취하고 있는 모습이 상당히 인상적이었어요. 영남루에 오르니 유유히 흐르는 밀양강의 모습에 가슴이 탁 트이는 기분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영남루에는 특히 눈길을 끄는 오래된 현판들이 많은데, 이에 대한 설명도 함께 적혀져 있습니다. “옛날 집이 멋있어요!”라고 표현하는 아이를 보며, 이런 역사적인 장소들이 후손들에게도 오랫동안 잘 보존되기를 바라는 마음이 들었어요. 


영남루

주소: 경남 밀양시 중앙로 324 

입장료: 무료


2. 트윈터널: 어른도 아이도, 모두가 좋아할 테마공원

트윈터널은 옛 경부선이 이어진 무월산 터널을 이용한 테마파크로, 철도가 폐선 되면서 10년 가까이 방치되어 있던 곳을 빛의 터널로 탈바꿈해 개장한 곳입니다. 왕복 약 1,000m의 길이를 자랑하지만, 시시각각 변하는 LED 전구와 90종이 넘는 다양한 캐릭터들이 눈길을 사로잡아 시간 가는 줄 모르고 구경할 수 있는 곳이에요. 


약 1억 여 개의 불빛이 환상의 빛을 뿜어내는 밀양 트윈터널은 아이들은 물론, 어른들까지 모두동심으로 돌아가 구경하기 좋은데요, 다양한 장면을 배경으로 인증샷을 찍다 보면 시간이 훌쩍 지나가니, 여유 있게 방문하시길 추천합니다. 

이곳에는 전구로 꾸며진 조형물들뿐 아니라 각 계절을 표현한 조형물, 작지만 알차게 꾸며진 수족관 등이 있어 볼거리가 풍성합니다. 아이들과 함께 밀양에 방문하시는 분들은 꼭 한 번 들러 보세요. 


트윈터널

주소: 경남 밀양시 삼랑진읍 삼랑진로 537-11

입장료: 성인 8,000원 / 청소년 6,000원 / 어린이 5,000원

관람시간: 매일 10:30~21:30 (연중무휴)


3. 위양지: 감성사진 찍기 좋은 힐링 플레이스 

밀양시 부북면 위양리 동쪽에 있는 위양지는 신라시대 때 농업용수 공급을 위해 축조된 저수지로, 백성들을 위한다는 뜻을 가지고 있는 곳입니다. 위양지의 나무들은 물 속에 잠겨서 자라기도 하고, 물가 쪽으로 가지를 뻗어 자라기도 하는데요, 그 모습이 가히 장관입니다. 나무에 살포시 앉아서 사진을 찍으면 정말 멋진 감성사진을 촬영할 수 있죠. 봄에는 하얀 이팝나무꽃이 만발하고, 가을에는 울긋불긋 단풍잎이 물드는데, 경치가 위양지의 물에 비치는 반영은 그 아름다움을 이루 말할 수 없습니다. 높게 뻗은 소나무 숲길부터 밤나무, 은행나무 등 다양한 나무들로 이루어진 산책로도 있어 한적하게 거닐며 사색하기에도 좋죠. 


위양지 가운데에 놓인 다리를 건너면 완재정이라는 작은 정자를 만날 수 있습니다. 완재정에서 위양지로 나 있는 문에 걸터앉은 사진은 SNS에서 인기 있는 감성사진으로 유명하니 이곳에 방문하시는 분들은 꼭 한번 촬영에 도전해 보세요. 


위양지

주소: 경남 밀양시 부북면 위양리 

입장료: 무료 


지금까지 경상남도 밀양에서 가 볼만한 곳 BEST 3를 소개해 드렸습니다. 밀양의 관광지에는 전반적으로 여행객들이 많지 않아 고즈넉하면서도 한적한 여행을 할 수 있어서 참 좋았는데요, 가을이 가기 전, 조용한 곳에서 힐링하며 느린 여행의 참 묘미를 느끼고 싶은 분들에게 경상남도 밀양 여행을 추천 드릴게요. 

 


Posted by 교보생명 교보생명블로그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위양지관광농원/펜션 2019.11.23 16: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인기 태그

#요리 #여행 #아시아대장정 #광화문글판 #보험상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