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가족꿈사랑

교식이의 금메달 걸어주고 싶은 맛집 추천 (대구 편)

대구 하면 치킨! 곱창! 정도밖에 떠오르지 않는 교식이🤔 이번 취재를 하면서 대구에 대해 깊게 알게 됐는데요~ 대구는 조금 심심한 도시일 거라고 생각했는데 먹고 싶은 게 정말 많더라고요. (편협했던 과거의 교식이 반성 중) ‘아니 대구에 이런 곳이 있었어?’ 교식이의 눈을 뜨게 해준 맛집을 소개합니다. 대구에 맛있는 거 먹으러 왔대구~ 교식이가 간대구~🏃🏻‍♂️💨

 


가성비 맛집 대창전골, 진미식육식당

대구에 곱창이 유명하지 않습니까? 곱창구이는 아니고 대창전골이 유명한 집이 있어요! 백종원도 다녀간 바로 그집 ‘진미식육식당’입니다. 원래도 맛집이었는데 TV 출연으로 더욱 유명해진 곳이라 웨이팅이 많은데요, 바로 옆에 또 가게가 하나 더 있어 로테이션이 금방 되니까 도전해볼만 합니다.

진미식육식당은 대창전골 딱 하나만 있습니다☝🏻 대창전골 하나로도 충분하다는 이 자신감! 단품 메뉴 하나로 승부하는 맛집은 더 기대 되는 것 같습니다.

깔끔하고 다양한 반찬이 세팅되고 그 옆에서 대창 전골에 들어갈 당면과 쑥갓이 가지런히 대기를 탑니다. 향을 살려주는 쑥갓을 좋아하는 건 교식이 개취^^ 많이 많이 넣어 주이소!

뚜둥- 드디어 대창전골이 등장했습니다. 빨간 건 대창, 갈색은 불고기 그 위에 양념장과 마늘이 세팅돼 있습니다. 1인분 가격이 11,000원이라 대창이 별로 없겠다 했는데, 생각보다 양이 많아 흡족. 간 마늘이 많이 들어간 게 특이한데요~ 🧄마늘의 톡 쏘는 맛이 불고기와 대창의 기름진 맛을 잡아준답니다. 자, 이제 끓기를 기다리는 일만 남았습니다.

보글보글~ 꿀럭꿀럭~ 용암 끓듯 전골이 국물이 넘실댑니다. 그런 생각해보신 적 없으세요? 보글보글 끓는 소리 녹음해서 ASMR로 듣고 싶다는 생각🎧 진짜 맛있는 음식이 끓고 있는 소리를 들으면 설렘 반~ 행복 반~♥ 당면과 쑥갓을 넣고 마저 끓여 드디어 시식 타임을 가져봅니다.🥄

대창 한 입 하실래예~? 쫄깃한 대창의 고소한 맛은 그대로 살아 있고 국물에 젖어 촉촉하고 부드럽습니다. 국물은 칼칼~하고~ 달달~하니 완전 술안주st~ 아 물론 식사로도 완전 강추입니다😂👍🏻

불고기+대창이랑도 먹고, 쑥갓 듬뿍 얹어도 먹고, 국물 한 입 캬~ 먹으면 대구에 살고 싶은 심정! 대창전골은 보통 매운데, 진미식육식당 대창전골은 불고기 양념처럼 달달해요. 자극적이지 않고 단짠단짠이라 더 맛있게 먹을 수 있답니다.

아니 이 가격에 이 맛에 이 정도 대창 퀄리티라면 안 올 이유가 없습니다. TV에 나온 맛집은 사실 좀 안 믿는 편인데, 백선생님 인정입니다 인정! 담백한 불고기와 고소한 대창의 만남, 영원히 헤어지지 마로라 너희덜~💖

전골을 다 먹었다면 한국인 인증 타임을 가져볼까요? 한국인이라면 남은 국물에 밥을 볶아야죠! (K-dessert🍚) 볶음밥 안 먹으면 한국인 아닙니다! 우리 이 볶음밥 먹으려고 대창전골 먹은 거잖아요😉 전골 국물 자작~하게 넣어서 밥을 볶습니다. 꾹꾹 눌러서 누룽지까지 만들어야 하는 건 국룰! 꼬들꼬들 볶음밥까지 먹었다면 진미식육식당 클리어✔

대창이 들어갔는데 가격이 11,000원밖에 하지 않아서 크게 기대를 안 했는데요. 진미식육식당, 가성비 최고의 맛집입니다. 누가 대구 맛집을 물어보거든 진미식육식당이 가성비 맛집이라고 전해라~ 📢

 

50년 전통 뭉티기 맛집, 녹양구이

대구 2번째 맛집은 50년 전통과 세월이 간판에서부터 팍팍! 느껴지는 ‘녹양구이’ 집입니다. 녹양구이는 대구의 명물 일명 ‘뭉티기’ 맛집인데요. 뭉티기는 한우 사시미로 뭉텅뭉텅 썰어냈다고 해서 뭉티기라는 말이 붙었다고 합니다. 이름도 재밌는 뭉티기 만나러 가보실까요?🐂

가게 내부는 80년대 감성이에요. 전체적으로 체리 몰딩이 살아 있는 인테리어에 옛날 갬성 폰트들이 마치 응답하라 1988의 한 장면을 보고 있는 듯했습니다. 요즘 트렌드에 맞게 새로 인테리어를 고치는 것보다 원래 모습을 깨끗하게 유지하면서 분위기를 이어 나가는 것도 너무 좋은 것 같아요.

녹양구이는 생고기, 육회, 등골, 간천엽 등 신선한 고기로만 즐길 수 있는 메뉴가 가득한데요. 어? 근데 뭉티기가 메뉴에 없네요? 🙄 첫 번째 메뉴인 생고기가 바로 뭉티기입니다. 생고기라 적고 뭉티기라 불리고 있는 것 같아요!

녹양구이는 반찬도 아주 풍성하게 나옵니다. 떡볶이, 간천엽, 족발, 함박스테이크 등 메인 메뉴 수준의 반찬이 12가지가 준비됩니다. 뭉티기 들어갈 자리 남겨 두고 반찬을 먹어야 하는 절제 능력과 분배 능력이 아주 절실히 필요합니다😋

뭉티기는 이렇게 한 접시 가득 나오는데요. 동네 사람들~ 뭉티기 빛깔 고운 것 좀 보세요~ 보기만  해도 쫀-득 쫀-득 해보이지 않습니까? 기름을 발라 놓은 것처럼 반질반질~ 얼핏 봐도 고기 질이 좋은 게 딱 보입니다.

본격 시식 전, 뭉티기 접시 뒤집기를 해야 합니다. 뭉티기 먹을 때 이거 안 해본 사람 있다 없다? 없다~ 을매나 쫀-득한지 뒤집어도 접시에서 떨어질 생각을 안 합니다. 뭉티기는 도축한 지 하루가 지나지 않은 고기를 사용해 수분이 많이 남아 있어 점성이 강해 접시에 딱 붙어 있다고 해요. 신선한 고기로만 할 수 있는 포포몬스~🥩

사실 직접 뒤집기 전까지 한 점이라도 바닥에 떨어질까 조마조마 했는데, 마음 푹 놓으세요~ 절대 떨어지지 않습니다! 너무 신기하고 재밌어서 사진도 찍고 영상도 찍고 SNS에도 올렸답니다.

현기증 나니까 이제 뭉티기를 먹어보겠습니다. 일반 육사시미보다 조금 더 도톰해서 식감이 더 살아 있고, 도축한지 24시간이 지나지 않은 생고기라 그런지 촉촉해요! 지방이 없고 살코기만 있는데 뻑뻑하지 않고 아주 부드럽게 쫄깃하답니다.

뭉티기는 녹양구이집 특제 소스에 꼭 찍어 먹어야 합니다. 참기름에 간 고추와 간 마늘이 들어간 양념입니다. 고춧가루가 아닌 마른 고추를 굵게 갈아 넣었고, 마늘도 굵게 갈아 씹히는 맛이 있는 양념장이에요. 고추와 마늘을 거칠게 갈아 넣은 것이 신의 한 수! 🌶🧄 칼칼하게 씹히는 간 고추와 마늘의 알싸함이 뭉티기와 어우러져 느끼한 맛은 잡고 감칠맛을 싹 올려 무한 흡입할 수 있습니다. 물론 고기 맛이 엄청 좋지만 양념장 맛이 좋아 꿀떡꿀떡 잘도 넘어갔답니다. 대구에서 뭉티기를 먹어야 할 땐 대구 맛집 녹양구이를 기억하세요!

터키식 모래 커피 ‘쿰’

수성못 카페 중 어디 좋은 곳 없을까~ 찾다 보니 ‘모래에 빠진 커피콩 쿰’을 발견했습니다. 쿰은 터키식 모래 커피를 제공하는 카페인데요. 모래 커피가 무엇인지 너무 궁금해서 바로 달려갔습니다.  

카페에 들어가자마자 시선을 사로잡는 모래! 이것이 바로 샌드커피를 만드는 주인공입니다. 터키쉬 커피는 커피 머신에서 고압으로 에스프레소를 추출하는 게 아니라 원두 가루에 물을 넣고 400도의 모래에서 끓여 커피를 추출합니다. 처음 들어보는 커피 추출 방식에 일단 호기심이 가득 찹니다.

메뉴를 살펴보면 샌드커피와 브루잉 커피 2종으로 나뉘어 있는데요. 원두 가루+물+400도 모래에서 끓인 커피를 그대로 마시면 샌드커피, 여과지에 한 번 걸러 주면 브루잉 커피가 됩니다.

거두절미하고 일단 보여드리겠습니다. 이렇게 원두 가루와 물을 넣고 뜨거운 모래에서 커피를 추출합니다. 스르륵- 스르륵- 살살 돌려가면서 커피를 추출합니다. 신기한 커피 추출 방법을 보는 것만으로도 재밌어요! 커피 맛도 넘나 기대!
 

이렇게 추출한 커피를 왼쪽처럼 그대로 컵에 담아 마시거나, 여과지에 원두 가루를 걸러내고 마시거나! 샌드커피는 뜨겁게만 마실 수 있고 브루잉 커피는 핫/아이스 모두 가능합니다. 두 가지 커피를 모두 맛보기 위해 교식이는 시그니처 블랜드 원두로 모래요정 샌드커피 하나와 스페셜 원두 코스타리카 브루잉 커피 아이스를 주문했습니다.

짜잔- 이렇게 나온 샌드커피와 브루잉 커피 2잔~ 깔끔한 잔과 트레이에 올려놓으니 더 멋스럽습니다. 샌드커피는 에스프레소 같이 진한 맛이 나서 물 한 잔과 같이 나와요☕

원두 가루를 거르지 않았기 때문에 먹고 나면 원두 가루가 가라앉아 있습니다. 마실 때도 조금씩 같이 가루가 섞여 나오기 때문에 텁텁하기도 하고 조금 낯선데요. 진하고 풍미 깊은 터키식 커피를 새롭게 즐길 수 있어 재밌었습니다. 아이스로 즐긴 코스타리카는 과일향과 와인향이 나는 산미를 즐길 수 있는 커피였어요. 샌드커피도 좋긴 하지만 역시 익숙한 브루잉 커피를 완샷하고 나왔습니다^^

 

수성못 카페촌에서 약간 떨어져 조용한 주택가에 위치해 있는 쿰. 인테리어도 감각적이고 모던해 차분하고 조용하게 커피를 즐기고 싶을 때 좋을 것 같아요. 대구 수성못 카페를 찾고 있다면 쿰으로 가보세요~

사실 교식이가 이렇게 맛있는 맛집과 카페를 소개하면서 마음 한 켠이 무거운데요. 바로 코로나 19 때문입니다. 사회적 거리 두기가 한창인 요즘, 마음대로 맛있는 거 먹으러 다니기도 힘드니까요😷 일단 교식이가 다녀온 맛집으로 대리만족 하시고 나중에 교식이 추천 맛집을 뿌셔 주세요~ 교식이는 차곡차곡 맛집 추천을 하고 있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