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마가 지나가고 본격적인 무더위가 시작이 되었습니다. 햇빛이 강하고 습해서 조금만 움직여도 땀이 줄줄 나는데요, 이런 여름에는 입맛도 없고 시원한 것만 찾게 되기 마련입니다. 그래서 오늘은 입맛 확 돋게 하는 별미인 초계국수를 만들어 보려고 합니다. 초계국수라 하면 육수 때문에 만들기 까다롭게 느껴지는 분들이 많을 텐데요, 더운 날 집에서 육수를 직접 끓이면 긴 조리 시간 때문에 지치기도 하고, 생각보다 맛 내기가 힘들기도 합니다. 그래서 오늘은 간편하게 시중에서 판매하고 있는 냉면육수를 사용해 만들어 보려고 해요. 냉면육수를 활용한 초간단 초계국수 레시피, 지금부터 알려 드릴게요! 


준비 재료(2인분): 시판 냉면육수 2봉지, 국수 소면 2인분, 닭고기 한 덩이(시판 조리된 닭가슴살), 오이 1/2개, 양파 1/2개, 달걀 1개, 홍고추 1개

겨자소스 재료: 연겨자 2T, 식초 3T, 설탕 2T, 소금 1ts


1. 초간단 초계국수 만들기의 포인트는 바로 시판 냉면육수입니다. 냉면육수를 미리 냉동실에 얼려 살얼음이 동동 뜰 수 있게 만들어 주세요.

2. 닭가슴살 한 덩이를 데친 후 먹기 좋게 찢어 주세요. 요즘 마트에서 쉽게 구매할 수 있는 조리된 닭가슴살을 이용하셔도 좋습니다. 


3. 양파와 홍고추, 오이를 가늘게 채 썰어주세요. 저는 개인적으로 오이의 식감을 좋아해 오이만 먹기 좋은 크기로 잘랐습니다. 


4. 노른자와 흰자를 분리한 후 각각 프라이팬에 구워 주세요. 

 

5. 달걀 지단을 길게 자르고, 분량의 소스 재료를 모두 한 데 섞어 연겨자 소스도 만들어 둡니다. 


6. 면을 끓여 주세요. 저는 소면을 이용했는데요, 냉면을 좋아하는 분들은 냉면 면을 사용하시면 됩니다. 국수는 처음 끓어오를 때 차가운 물을 넣어서 한 번 더 끓여 주시고, 다 익은 후에는 얼음물에 빠르게 씻어 주시면 더욱 쫄깃한 면발을 완성할 수 있습니다. 

7. 초계국수를 위한 모든 재료가 준비되었습니다. 이제 뚝배기에 면을 담고, 준비된 재료들을 모두 올린 후 냉면육수를 부어 주세요. 


8. 마지막으로 간을 보신 후, 기호에 맞게 준비된 겨자소스를 올려 주시면 완성입니다. 

 

초계국수는 달걀 지단과 닭가슴살, 그리고 야채가 어우러져 면 요리이지만 무척 든든한 느낌인데요, 직접 끓인 육수를 사용하면 더 건강하고 깊은 맛이 나겠지만 불 앞에서 오랫동안 요리하기 어려운 여름에는 감칠맛 나는 냉면육수로 간단하게 즐겨 보셔도 좋을 것 같아요. 


축축 힘 없이 처지는 여름, 맛있게 잘 챙겨 드셔야 건강하게 더위를 이겨낼 수 있겠죠? 오늘 저녁은 시원하면서도 든든한 여름철 별미, 초계국수로 맛있는 식탁을 완성해 보세요! 




Posted by 교보생명 교보생명블로그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인기 태그

#요리 #여행 #아시아대장정 #광화문글판 #보험상식